제목 '트럼프의 당선과 김정은의 운명'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자 2016-11-15
조회수 3665
  • [특별기고] 승인 2016.11.09 11:43


 
상단여백


[매일일보] 미국 대통령 선거 결과 발표가 이제 초읽기에 들어갔다. 우리나라의 관심사는 “누가 미국 대통령이 되느냐”가 아니라 “한반도에 어떤 영향을 끼칠 것인가”일 것이다. --------------------------------------------------------------------------------------------------------------------------------------------------------------------중략------------------------------------------------------------------------------------------------------------------

트럼프 후보에 대한 우리의 호불호를 떠나 냉정한 시각으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 시대의 한반도 정책과 전망에 대해 심각하게 고민해봐야 한다. ---------------------------------------------------------------------------------------------------------------------------------------------------------------------------------------------------------------------------------------------중략---------------------------------------------------------------------------------------------------------------------------------------------------------------------------------------

트럼프 후보의 대외정책의 근간을 이루는 말은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Make America Great Again)’이다. 위대한 미국을 만들기 위해 철저하게 명분보다 자국이해를 최우선시한다는 것이다. 예컨대 불법이민자를 막기 위해 미국과 멕시코 국경 사이에 거대 장벽을 세우겠다는 것이다. 같은 맥락에서 수정헌법 14조에 의해 ‘미국에서 태어난 아이에게 미국 시민권을 주는 제도’의 폐지를 트럼프 후보는 주장한다. 미국적 가치와 복지 예산을 갉아 먹는 불법이민자들을 추방하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표명한 것이다. 한국에서 미국으로 원정출산을 떠나는 사람에게는 달갑지 않은 소식이다.

트럼프 후보의 ‘자국이익 우선주의’는 대외정책에도 철저하게 적용된다. 미국과 이해관계를 달리하는 타국에 대해서는 무자비할 정도로 가혹한 정책을 쓸 것이다. 예컨대 미국 안보에 심각한 위협이 되는 ‘이슬람국가(IS)’에 대해서는 지상군을 투입해서라도 전멸시킬 것이다. 우리가 주목해야하는 것은 바로 미국과 이란이 맺은 핵 협상이다. 트럼프 후보는 이란과의 핵 협상을 ‘최악의 협상’이라고 거부감을 드러냈다. 이란은 못 믿을 나라이고 좀 더 압박해서 이란의 핵무장화를 완전 해체했어야 했다고 주장한다.

북한은 핵실험이나 미사일 시험발사로 한반도를 넘어 미국 본토의 안보까지 위협하고 있다. 트럼프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된다면 북한의 핵무장을 원천적이고 본질적인 해체를 하게 만들 것이다. 이를 위해 트럼프 정부는 북한에 대한 압박과 제재를 지금까지의 차원과는 다른 수준으로 끌어올릴 것이다. 한 마디로 북한과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은 영혼까지 탈탈 털릴 것이다. 압박과 제재가 통하지 않으면 트럼프 정부는 김정은 암살이나 핵시설 파괴와 같은 군사적 행동도 배제하지 않을 것이다. 지금까지 미국 행정부가 보여줬던 우유부단한 대북정책과는 확연이 대비된다.

------------------------------------------------------------------------------------------------------------------------------------생략-----------------------------------------------------------------------------------------------------------------------------------------------------------------------------------------------------------------------------------------------------------------------------------------------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매일일보

원문보기-http://www.m-i.kr/news/articleView.html?idxno=267004

출처 매일일보